STYLE > Fashion

[클립보드로 내용 복사] [클립보드로 주소 복사]

'소사이어티게임' 윤마초, 미스맥심에게 "누브라 하나로 돌려써라"

2016/11/20 20:33
조회:74103

   
사진 MAXIM

'이웃집 커버걸' 4화에서는 오키나와 해변에서 비키니 화보를 찍는 장면이 방송됐다. '이웃집 커버걸'은 남성지 맥심의 '미스맥심 콘테스트'를 리얼리티 서바이벌 프로그램으로 담아낸 비키니 예능이다.

tvN '소사이어티 게임'에서 화제의 중심에 서 있는 맥심 에디터 윤마초가 이번에는 '이웃집 커버걸'에서 콘테스트 참가자들의 원성을 샀다. 비키니 화보 대결로 4강 진출자를 가려내는 미션에서 그는 8강 진출자 중 4명의 화보 촬영을 책임지고 있었던 상황. 

사진 MAXIM

윤마초 에디터가 맡은 MAXIM 크루 B팀의 촬영은 시작부터 순탄치 못했다. 비키니 화보 촬영의 필수 아이템인 누브라를 준비하지 않은 것.

이 상황에서 그가 내린 결정은 모두를 경악하게 했다. 모델 중 한명이 누브라를 갖고 있는 걸 발견하고선 "그걸로 네 명이서 돌려쓰라"고 말했다. 현장 분위기는 차갑게 가라앉았다.

사진 MAXIM

이에 앞서 윤마초 에디터는 "(미스맥심 촬영은) 짜쳐서 안하려 했다"는 발언도 한 바 있어, 참가자들의 불만이 더 클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, 그의 디렉팅에 몸을 맡긴 모델들이 과연 4강행 티켓을 거머쥘 수 있을지가 '이웃집 커버걸'의 관전 포인트가 되고 있다. 

'이웃집 커버걸'은 매주 화,금요일 저녁에 맥심코리아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방영 중이다.


MAXIM 박소현기자 press@maximkorea.net

- Copyrights ⓒ MAXIM MAGAZINE & MAXIM Digital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-


태그 : 미스맥심, 윤마초, 소사이어티게임, 박성기, 이웃집커버걸, 화제, 인터뷰

[관련기사]

[독점]송가연 인터뷰(1) 로드FC 떠난 이유 \"선수로 인정받고 싶었지만 성적 모욕, 비하와 협박은 참기 힘들었다\"[독점]송가연 인터뷰(2) \"로드FC가 자체 세미누드 촬영 지시, 고통스러웠다. 이걸 맥심 화보로 덮으려니 기가 차\"[독점]송가연 인터뷰(3) \"너 하나 사회적으로 매장시키는 거 일도 아니다.\"[\쓸쓸하고 찬란하神 PPL
1  [독점]송가연 인터뷰(1) 로드FC 떠난 이유 "선수로 인정받고 싶었지만 성적 모욕, 비하와 협박은 참기 힘들었다"
2  [독점]송가연 인터뷰(2) "로드FC가 자체 세미누드 촬영 지시, 고통스러웠다. 이걸 맥심 화보로 덮으려니 기가 차"
3  [독점]송가연 인터뷰(3) "너 하나 사회적으로 매장시키는 거 일도 아니다."
4  ['반지의 제왕 확장판' 관람 체험기①]13시간 동안 영화관에서 영화 본 썰
5  쓸쓸하고 찬란하神 PPL


이전화면  목록
ABOUT MAXIM SITE MAP RECRUIT ADVERTISE MAXIM STAFF CONTACT US PRIVACY POLICY
한정수량 100권! 이벤트